김원이 의원, '의료법'·'교육기본법' 일부개정법률안 2건 발의

관행적 불법 의료행위 교사자 처벌 규정 신설, 지방교육재정교부금의 목적을 지방교육재정의 균형성과 자율성 제고 목적

강윤옥대표기자 | 입력 : 2020/06/26 [16:35]

김원이 의원, '의료법'·'교육기본법' 일부개정법률안 2건 발의
관행적 불법 의료행위 교사자 처벌 규정 신설

 

[목포뉴스/신안신문] 김원이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전남 목포시)은 6월 23일(화) '의료법 일부개정법률안'과 '교육기본법 일부개정법률안' 총 2건의 법률개정안을 대표발의 했다.

 

▲ 김원이 국회의원     © 목포뉴스/신안신문

 

김원이 의원이 발의한 '의료법 일부개정법률안'은 ▲누구든지 의료인이 아닌 자에게 의료행위를 하거나 의료인에게 면허 사항 외의 의료행위를 하게 할 경우 ‘5년 이하의 징역이나 5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도록 하거나 ▲의료인이 아닌 자 또는 면허 사항 외의 의료인에게 ‘수술 등 사람의 생명 또는 신체에 중대한 위해를 발생하게 할 수 있는 의료행위’를 하게 한 의료인의 면허를 취소할 수 있게 하는 내용이다.

 

'교육기본법 일부개정법률안'은 지방교육의 자주성 실현에 기여하기 위한 것으로 ▲국가가 지방자치단체의 교육정책에 관한 자율성을 존중하도록 하고 ▲지방교육재정교부금의 목적을 지방교육재정의 균형성과 자율성을 높이기 위함이라고 명시한 것이 주요 내용이다.

 

김원이 의원은 의료법 일부개정안에 대해 “최근 한 대형병원의 불법 의료행위를 예로 들면서 사람의 생명 또는 신체에 중대한 위해를 발생하게 할 수 있는 의료행위를 하게 한 의료인의 면허를 취소할 수 있도록 해 환자의 생명과 건강을 보호하려는 것이다"고 밝혔다.

 

이어 지방교육법 개정안에 대해서는 “지방교육법을 개정하여 지방교육의 자치와 자주성을 명시하여 지방분권시대에 맞춰 지방자치단체가 안정적인 재정확보와 정책을 펼쳐 나갈 수 있는 기초를 마련하겠다”고 법안 발의의 취지를 설명했다.

 

그러면서 김 의원은 “목포는 지방재정과 교육재정 모두 열악한 상황이다”며, “지난 지방세법 개정에 이어 자주적인 교육정책과 교육재정을 확충으로 목포를 비롯한 지방의 교육 활성화에 초석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 목포뉴스 5개 계열언론사: 신안신문/목포뉴스/인터넷신안신문/폭로닷컴/NTV
 
 /신안신문 http://sanews.co.kr/
 /목포뉴스 http://www.mokpo.best/
 /폭로닷컴 http://www.pokronews.com
 /NTV  http://www.ntv.center/
 
 /신안신문 블러그 http://blog.daum.net/sanews
 /폭로닷컴 블러그 http://blog.naver.com/faith21k
 /전국맛집 블러그 http://blog.naver.com/true21k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박석배 상임감사 취임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