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군, 어업지도선 무안201호 건조

불법어업 발생 시 효과적인 단속 전망

목포뉴스 | 입력 : 2020/06/22 [09:27]

무안군, 어업지도선 무안201호 건조

불법어업 발생 시 효과적인 단속 전망

 

[목포뉴스/신안신문] 무안군(군수 김 산)은 지난 12일 노후된 소형 어업지도선을 대체할 ‘무안 201호’를 건조했다.

 

▲ 무안201호     ©목포뉴스/신안신문

 

무안201호는 총톤수 29톤의 알루미늄 선박으로 최대 23노트(시속 43km)의 속력을 낼 수 있는 워터제트 추진 장치를 적용해 수심 2m에서도 운항이 가능한 선체 구조로 제작됐다.

 

이번 지도선은 선령 24년이 된 ‘전남217호’ 지도선을 대체할 선박으로 23억 원의 예

산이 투입되어 건조되었으며, 승선정원 12명으로 선체가 가볍고 고속운항 및 회전성도 우수하며 해수에도 강한 내식성을 가지고 있다.

 

또한 단속정을 본선 무안201호에 적재하고 운항이 가능해 불법어업 발생 시 효과적인 단속을 할 수 있게 됐다.

 

무안201호는 앞으로 급변하는 어업환경과 지능화 돼가는 불법 조업에 능동적으로 대처함은 물론 각종 해난사고 예방과 재난 대응능력 향상 등 다양한 분야에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 신안신문/목포뉴스/폭로닷컴/NTV
 
 /신안신문 http://sanews.co.kr/
 /목포뉴스 http://www.mokpo.best/
 /폭로닷컴 http://www.pokronews.com
 /NTV  http://www.ntv.center/
 
 /신안신문 블러그 http://blog.daum.net/sanews
 /폭로닷컴 블러그 http://blog.naver.com/faith21k
 /전국맛집 블러그 http://blog.naver.com/true21k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박석배 상임감사 취임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