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 안전 파수꾼 서해해경청, 올 들어 응급환자 247명 이송

-구조정·헬기 투입 심근경색 선원 등 구조…해양안전 파수꾼 역할 톡톡히 수행

-뇌졸중 의심 60대 선원 이송, 부안군 위도와 신안군 하의도 응급환자 긴급 이송, 조업 중 어선 화재...경비함정 등 급파해 화재진압과 승선원 안전 조치


곽남주기자 | 입력 : 2024/05/16 [16:27]

 

해양 안전 파수꾼 서해해경청, 올 들어 응급환자 247명 이송

 

-구조정·헬기 투입 심근경색 선원 등 구조…해양안전 파수꾼 역할 톡톡히 수행

 -뇌졸중 의심 60대 선원 이송, 부안군 위도와 신안군 하의도 응급환자 긴급 이송, 조업 중 어선 화재...경비함정 등 급파해 화재진압과 승선원 안전 조치

 

 

▲ 서해해경청,  응급환자 이송 장면  © 목포뉴스/신안신문/폭로닷컴


서해지방해양경찰청(청장 김인창)이 구조정과 헬기까지 동원해 심근경색 환자를 이송하고 선박 화재를 진압하는 등 해양 안전 파수꾼으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수행하고 있다.

 

서해해경은 지난 13일 오후 6시께, 전북 부안군 먼 바다에서 조업 중인 어선으로부터 심근경색 의심 환자가 있다는 신고를 접수했다.

 

해경은 즉시 가장 근거리에 위치한 부안해양경찰서에 구조정의 출동 지시를 내리는 한편 군산항공대에도 헬기의 긴급 이륙을 지시했다.

 

해경의 신속한 대처 덕분에 50대의 이 선원은 전북 도내 한 종합병원으로 이송돼, 무사히 진료를 받을 수 있었다.

 

이에 앞서 서해해경은 이날 오전 11시께, 여수시 남서방을 항해하던 1,800톤급 상선에 뇌졸중이 의심되는 60대 선원이 있다는 신고를 받고 여수해양경찰서 구조정을 긴급 출동시켜 이 선원을 육지로 이송했다.

 

또한 이날 오전 8시께에는 신안군 흑산면 매물도 인근 해상에서 조업 중이던 어선에 화재가 발생했다는 신고를 접수하고 경비함정 등을 급파해 화재진압과 승선원에 대한 안전 조치를 취했다.

 

서해해경은 이와 함께 이날 부안군 위도와 신안군 하의도의 응급환자를 육지로 이송했으며, 자정이 지난 무렵에는 돌산대교에서 투신한 30대의 중국인을 구조하기도 했다.

 

한편 서해해경이 올 들어 이송한 응급환자는 총 247명이며, 처리한 주요 해양사고는 97건에 달했다.


 *목포뉴스 4개 언론 계열사:신안신문/목포뉴스/인터넷신안신문/폭로닷컴

 

  /신안신문 http://sanews.co.kr/

/목포뉴스  http://www.mokpo.best/

/폭로닷컴  http://www.pokronews.com

 

/폭로닷컴 블러그  http://blog.naver.com/faith21k 

/전국 여행맛집 우수업체 블러그  http://blog.naver.com/true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박홍률 목포시장, 목포대와 순천대 통합의대 신설...지역화합적 차원에서 원칙적 찬성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