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원이의원, “지방의료원 병상가동률 평균 41% 급감...도산 위기” 지적

-전국 35 개 지방의료원 병상가동률 평균 80.5%(2019 년)→46.4%(2023 년) 급감

-일평균 외래환자 수도 22% 감소, 지방의료원 한 군데 제외한 34 곳에서 당기순이익 적자

-김원이 의원 “붕괴 직전의 지방 공공의료 살리기 위한 국가의 두터운 지원 필요”

조국일편집위원장 | 입력 : 2023/09/20 [13:02]

 

김원이의원, 지방의료원 병상가동률 평균 41% 급감...도산 위기” 지적

 

 

-전국 35 개 지방의료원 병상가동률 평균 80.5%(2019 년)→46.4%(2023 년) 급감

-일평균 외래환자 수도 22% 감소, 지방의료원 한 군데 제외한 34 곳에서 당기순이익 적자

-김원이 의원 “붕괴 직전의 지방 공공의료 살리기 위한 국가의 두터운 지원 필요”

 

 

 

▲ 김원이의원(목포/더불어민주당)     ©목포뉴스/신안신문/폭로닷컴/인터넷신안신문

지난 3 년간 코로나 19 대응에 앞장섰던 지방의료원이 팬데믹 동안 일반 환자를 받지 못해 이후에도 심각한 경영난을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코로나 19 전담병상을 운영하는 사이 이탈한 의료진을 다시 채용하기도 어려워 지방의료원에 대한 국가적 지원이 시급하다는 지적이 나온다.

 

더불어민주당 김원이 의원 (목포시,보건복지위) 이 보건복지부에서 받은 자료에 따르면, 전국 지방자치단체가 운영하는 35개 지방의료원의 병상가동률은 올 6 월 기준 평균 46.4%로 집계됐다. 코로나 19 이전인 지난 2019 년 (80.5%) 대비 평균 41% 나 떨어졌다.

 

 자세히 살펴보면, 2019 년 당시 병상가동률은 서울 의료원 76%, 부산광역시의료원 82%, 목포시의료원 85%, 강원도 삼척의료원 88% 등 대도시와 의료취약지를 가리지 않고 병상 대부분이 가동됐다.

 

현재는 부산광역시의료원 36%, 강원도 속초의료원 29%, 전라북도 군산의료원 32% 등으로 대부분 지역에서 병상의 절반도 채우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 일 평균 외래환자 수 역시 2019 년 대비 22% 나 감소했다. 지난 2019 년 하루 외래환자 수는 평균 789.2 명인데, 올 6 월은 613.5 명에 그쳤다.

 

환자 급감으로 경영실적은 3 년새 더욱 악화됐다. 지난 2019 년 당기순이익 적자를 기록한 곳은 전체의 절반인 18 개 병원이었지만, 올 6 월엔 남원의료원을 제외한 34 곳이 모두 적자인 것으로 드러났다.

 

현재 적자 폭이 가장 큰 병원은 성남시의료원으로 상반기에 84 억여 원의 당기순이익 적자를 기록했다.

 

지방의료원은 코로나 19 초기인 지난 2020년 전담병원으로 지정되면서  일반 환자를 다른 의료기관으로 대거 전원시켰다. 올해 5 월 정부는 엔데믹을 선언했지만 환자들이 돌아오지 않으면서 지방의료원은 심각한 경영난을 겪고 있다.

 

전문가들은 이러한 원인 중 하나로 코로나 19 당시 이탈한 의료인력을 다시 채용하기 어려운 점을 꼽는다. 코로나 19 전담병원이 되는 과정에서 퇴사한 의사·간호사의 공백이 여전히 이어지고 있기 때문이다.

 

실제로  올 6 월 기준 지방의료원 35 곳 중에서 의사 정원을 충족한 병원은 16 곳, 간호사 정원을 채운 병원은 4 곳에 불과한 것으로 집계됐다. 만성적인 인력난으로 치료해줄 의료진이 없어 일반환자를 받지 못하는 악순환이 나타나는 것이다.

 

김원이 의원은 “감염병 위기상황에서 지방 공공의료를 책임졌던 지방의료원이 도산의 위기에 처했다” 면서  “국가는 코로나 19 전담병원 비상운영에 대한 보상을 확대하고, 지방의료원 경영정상화를 돕기 위한 지원책을 강구해야한다” 고 말했다 .


[공지]

-최고 2만부를 발행하는 주간 신안신문(목포뉴스)은 목포시를 비롯 무안군신안군영암군 등지에 배포된다.(구독료: 연12만원/신한은행 100-032-629916 신안신문/대표전화 061-277-4777/010-7557-8549)

 

-주요 배포처는 전남도청서해지방해양경찰청, 목포경찰서, 목포해양경찰서시군청사법원검찰, 읍면동사무소 등 공공 기관과 농수축협터미널병원, 은행 등 다중 이용 시설과 개인, 단체 등이다.

 

 *구독료는  법인통장으로 선납해주시고  신문사  대표 핸드폰(01062371004)으로 전화나 문자, 이메일 주시면 됩니다. 단 개인구독은 제외함.


  *목포뉴스 4개 언론 계열사:신안신문/목포뉴스/인터넷신안신문/폭로닷컴

   /신안신문 http://sanews.co.kr/

/목포뉴스  http://www.mokpo.best/

/폭로닷컴  http://www.pokronews.com

 

/폭로닷컴 블러그  http://blog.naver.com/faith21k 

/전국 여행맛집 우수업체 블러그  http://blog.naver.com/true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박홍률 목포시장, 목포대와 순천대 통합의대 신설...지역화합적 차원에서 원칙적 찬성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