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문옥 도의원·전남도 사회재난과, 목포시 재해위험 공동주택 현장 점검

정밀안전진단 후 필요시 ‘주민 이주대책 마련해야’ ...전남도, ‘정밀안전진단 예산 보조 노력’

정대영.이자홍기자/정성균편집위원 | 입력 : 2022/08/05 [19:51]

 

 

박문옥 도의원·전남도 사회재난과, 목포시 재해위험 공동주택 현장 점검 

 

정밀안전진단  후 필요시 ‘주민 이주대책 마련해야’ ...전남도, ‘정밀안전진단 예산 보조 노력’ 

 

 

▲ 박문옥 전남도의원(목포3)     ©목포뉴스

전남도의회 박문옥 의원(더불어민주당/목포3)은 지난 7월 19일 도민안전실 업무보고 과정에서 위험등급을 받은 공동주택에 대한 전남도의 무관심을 질타한 것과 관련해 전남도·목포시 관계자와 함께 현장점검을 실시하며 대응책 마련에 나섰다.  

 

박문옥 도의원과 전라남도 사회재난과, 목포시 건축행정과 관계자, 전라남도 안전관리 자문단(건축, 소방, 전기)은 4일, 목포 관내 재해위험 공동주택을 현장 방문하여 시설물의 상태와 주거 안전상 위험요소 등을 함께 점검했다. 

 

▲ 4일, 박문옥 도의원 및 전남도 관계자는 목포시에 소재한 재해위험 공동주택 현장점검을 실시해 대응책 마련에 나섰다.  © 목포뉴스/신안신문/폭로닷컴/인터넷신안신문


실제, 건물 곳곳에는 성인의 손이 들어갈 정도의 깊은 균열이 발생했고 계단 난간의 부식은 물론 창호가 이탈되어 있었으며, 전기가 흐르는 전선이 전출 세대의 계량기함에 노출되어 있어 주거민의 안전을 위협하는 요소가 곳곳에 존재했다. 

 

박문옥 도의원은 “전남도에 존재하는 위험(E)등급 공동주택에는 주로 기초수급자와 장애인, 독거노인가구 등이 거주하는 것으로 파악된다”며 “안전에 있어서는 모든 도민이 차별받지 않고 살 수 있도록 각별히 노력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날 점검에 나선 임만규 사회재난과장은 “목포시와 협력하여 정밀 안전진단을 진행하고 필요한 재원은 전남도가 함께 보조하도록 노력하겠다.”밝혔으며, 목포시 관계자도 “위험 시설에서 주민들이 생활하지 않도록 진단 결과에 따라 조속한 이주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목포시의회 조성오·고경욱 의원은 “주거민의 안전과 재해 예방을 위해 목포시의회에서도 추진 상황을 점검하고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공지]최고 2만부를 발행하는 주간 신안신문은  목포시를 비롯 무안군신안군영암군 등지에  무료 배포(무가지)되며,  전남도청서해지방해양경찰청목포해양경찰서시군청사법원검찰, 읍면동사무소 등  공공 기관과 농수축협터미널병원, 은행 등 다중이용 시설에 배포된다.


 *폭로닷컴 5개 언론 계열사:신안신문/목포뉴스/인터넷신안신문/폭로닷컴/시사직설

    /신안신문 http://sanews.co.kr/

/목포뉴스  http://www.mokpo.best/

/폭로닷컴  http://www.pokronews.com

/시사직설 (12) 시사큐TV - YouTube

 

/신안신문 블러그  http://blog.daum.net/sanews

/폭로닷컴 블러그  http://blog.naver.com/faith21k 

/전국맛집여행우수업체 블러그  http://blog.naver.com/true21k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목포수협 폭행사건 연루 직원 부당 해고, 복직투쟁 논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