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군, 친환경 개체굴 공동생산시설 정부공모사업 선정 쾌거

갯벌자원 활용한 안정적 소득 및 청년 일자리 창출 등 개체굴 시범양식 순항

김동완기자 | 입력 : 2021/04/12 [21:03]

 
신안군, 친환경 개체굴 공동생산시설 정부공모사업 선정 쾌거

 

갯벌자원 활용한 안정적 소득 및 청년 일자리 창출 등 개체굴 시범양식 순항

  
[목포뉴스/신안신문] 신안군은 해양수산부 주관  친환경 개체굴 공동생산시설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되어 국비 10억원을 확보해 총 사업비 20억원(국비 10, 지방비 10)규모의 개체굴 시범 양식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 신안군에서 생산된 개체굴   © 목포뉴스/신안신문


신안형 개체굴 양식산업화의 초석을 다지기 위해 먼저 공공주도의 개체굴 양식과 유통판매를 추진하고, 오는 2026년까지 민간 영역으로 개체굴 양식 산업을 완전히 전환하게 된다.

 

신안군은 갯벌과 유휴수면을 효율적으로 이용해 해역과 지리적 여건을 충분히 고려한 최적지에 적합한 양식 시설로 노출형 테이블식 친환경 개체굴 공동생산시설 사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이번 공모사업을 바탕으로 개체굴 시범양식장의 규모화를 위해 시설물 설치와 종자입식을 신속하게 추진하면 향후 2년내 100톤생산으로 10억원이상의 생산 유발효과가 나타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개체굴 양식학교 운영을 통해  2022년부터 점진적으로 귀어자 및 전업어가에게 양식 및 기술지원을 통해 개체굴 양식 산업화의 안정적인 정착을 이끌어 나갈 계획이다.

 

친환경 개체굴  생산 사업을 주도적으로 이끌고 있는 신상수 신안수산연구소장은   개체굴은 씨 없는 수박과 같이 생식에너지를 성장에너지로 사용함으로써 성장속도가 빠르고 비만도가 우수한 것이 특징으로 365일 연중 유통이 가능하다고 밝혔다.

 

이에, 신안군은 자체예산을 통해 2019년부터 시범양식장을 운영하고 있었으며, 곧 출하를 앞두고 개체굴 전용 유통기반시설을 구축하고 있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청정갯벌에서 생산된 1004섬 갯벌굴이 세계 어디에 내놓아도 손색없을 정도로 매우 뛰어나 세계인의 입맛을 사로잡을 것이다 면서 ”면서  “신안형 개체굴 양식 산업화를 통해 귀어자 및 청년 어업인에게 새로운 일자리 제공은 물론 외화 수입원의 견인역할 등 지속 가능한 친환경 양식 산업으로 발전시키겠다”고 밝혔다.

 

*신안신문 계열사: 신안신문/목포뉴스/인터넷신안신문/폭로닷컴/NTV

 

    /신안신문 http://sanews.co.kr/

/목포뉴스  http://www.mokpo.best/

/폭로닷컴  http://www.pokronews.com

/NTV  http://www.ntv.center/

 

/신안신문 블러그  http://blog.daum.net/sanews

/폭로닷컴 블러그  http://blog.naver.com/faith21k

/전국맛집 블러그  http://blog.naver.com/true21k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세월호 7주기 '잊지 않고 기억 할게요'
광고
광고
광고
광고